default_setNet1_2

도쿄 코로나19 신규 확진 55명...긴급사태 해제 후 최다

기사승인 2020.06.24  15:24:50

공유
default_news_ad1
▲ 도쿄의 대표적 유흥가인 가부키초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윤호 기자] 일본 수도 도쿄에서 24일 50명이 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도쿄도는 이날 새롭게 확인된 코로나19 확진자가 55명이라고 발표했다.

도쿄 지역의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50명을 넘은 것은 긴급사태가 해제된 지난달 25일 이후 추가된 하루 확진자 중 최다 수치다. 또 긴급사태 발효 기간인 지난달 5일 이후로 처음이다.

교도통신은 이날 확진자 중에 유흥업소 종업원들에 대한 집단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은 사람이 다수 포함돼 있다고 전했다.

이날까지 도쿄 지역의 누적 확진자 수는 총 5천895명으로 늘었다.

윤호 기자 jose@newsfinder.co.kr

<저작권자 © 뉴스파인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