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국 흐리고 비…충청·전라도에 호우특보

기사승인 2020.07.31  07:56:15

공유
default_news_ad1

- 강원 동해안·경상도·전남·제주 폭염주의보

[박민정 기자] 금요일인 31일은 전국이 흐리고 곳곳에 비가 오는 가운데 충청도와 전라도에는 많은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은 이날 오전 5시 20분께 충청도와 전라도에 호우 특보를 발표했다.

이날 예상 강수량은 충청 남부와 전북, 전남 북부는 50∼100㎜이며, 충청 남부와 전북 일부 지역에서는 150㎜ 이상의 많은 비가 쏟아지는 곳이 있겠다.

충청 북부와 전남 남부, 경남, 경북내륙은 30∼80㎜, 경북 동해안에는 5∼30㎜가 내리겠다.

호우 특보가 내려진 지역에는 천둥·번개를 동반하며 국지적으로 매우 강하고 많은 비가 내리겠으니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22∼25도, 낮 최고기온은 27∼34도로 예보됐다.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인 강원 동해안과 경상도, 전남, 제주도를 중심으로 낮 기온이 31도 내외로 오르고,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매우 덥겠으니 건강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 확산이 원활하고 비가 내려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1.0m, 서해 앞바다에서 0.5m, 남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0.5∼1.5m, 서해 0.5∼1.0m, 남해 0.5∼1.5m로 예상된다.

박민정 기자 02shlove@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파인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