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청와대 노영민 비서실장 및 직속 5수석 전원 사표

기사승인 2020.08.07  16:58:28

공유
default_news_ad1

- 수용·반려는 대통령이 결정

[홍범호 기자]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을 포함한 산하 수석비서관 5명 전원이 7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했다.

사의를 밝힌 수석은 강기정 정무수석, 김조원 민정수석, 윤도한 국민소통수석, 김외숙 인사수석, 김거성 시민사회수석 등 5명이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최근 상황에 대한 종합적인 책임을 지겠다는 뜻에서 사표를 낸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부동산 대책 등에 대한 비판여론을 의식한 것인가'라는 물음에는 "종합적인 판단을 한 것"이라고만 답했다.

단 사의를 수용할지 여부에 대해선 문 대통령이 판단할 사안이라고 이 관계자는 덧붙였다.

이번 집단 사의표명에는 국가안보실 조직과 정책실장 및 산하 수석들은 동참하지 않았다.

홍범호 기자 hong@newsfinder.co.kr

<저작권자 © 뉴스파인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