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세계 코로나19 확진자 2천912만7천686명

기사승인 2020.09.14  11:38:05

공유
default_news_ad1

- WHO "하루 신규확진 30만7천930명…역대 최다 기록"

[윤호 기자] 전 세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가 14일 오전 5시 46분 기준(한국시간) 2천912만7천686명으로 집계됐다.

하루 신규확진자는 31만명에 육박해 역대 최다 기록을 경신했고, 누적 사망자는 92만7천408명으로 집계됐다.

국가별 확진자 수는 미국(670만4천311명), 인도(484만5천3명), 브라질(433만455명), 러시아(106만2천811명), 페루(72만2천832명), 콜롬비아(70만8천964명), 멕시코(66만3천973명), 남아프리카공화국(64만9천793명), 스페인(57만6천697명), 아르헨티나(54만6천481명) 순으로 많았다.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한국의 누적 확진자는 2만2천176명으로 전 세계 77위로 집계됐다.

지난해 12월 31일 세계보건기구(WHO)에 중국 우한의 정체불명 폐렴이 처음 보고된 이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80여일만인 지난 6월 27일 1천만명을 넘었다.

이후 약 40일만인 지난달 9일 2천만명대에 올라섰고, 한 달여가 지난 현재 3천만명대를 바라보고 있다.

▲ 전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증가 추이[월드오미터 갈무리]

WHO는 13일(현지시간) 자체 집계 결과 지난 24시간 동안 전 세계 신규 확진자가 30만7천930명이 나와 하루 신규 확진자로는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국가별 신규 확진자는 인도(9만4천372명), 미국(4만5천523명), 브라질(4만3천718) 순으로 많았다.

특히 인도는 지난 5월 중순부터 방역 규제를 풀면서 확진자가 계속 늘고 있는 가운데, 최근 나흘 연속 신규 확진자가 9만명 이상 나와 코로나19 주요 확산 거점으로 자리 잡았다.

종전 신규 확진자 최대치는 지난 6일 집계된 30만6천857명이었다.

윤호 기자 jose@newsfinder.co.kr

<저작권자 © 뉴스파인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