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통계청, 코로나19에 인구주택총조사 비대면으로

기사승인 2020.10.04  12:43:14

공유
default_news_ad1

- 15∼31일 비대면 우선 진행...'반려동물'·'혼자 사는 이유' 등 조사항목 추가

▲ 통계청 통계센터(대전) [연합뉴스]

[윤수지 기자] 통계청은 5년마다 실시하는 인구주택총조사를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비대면 조사는 오는 15∼31일까지 진행되며 인터넷은 물론 유선전화나 스마트폰을 통해서도 참여할 수 있다.

이 기간에 참여하지 않은 가구에 대해서는 내달 1∼18일 조사원이 방문해 조사를 진행한다.

통계청 관계자는 "비대면 조사 기간을 예년보다 늘리고 스마트폰과 유선전화 등 참여 수단을 추가해 국민들이 코로나19에 대한 걱정 없이 조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조사 안내문도 종전에는 조사원이 직접 배부했다면 이제는 우편 발송하는 식으로 비대면 방식을 더욱 강화했다"고 덧붙였다.

인구주택총조사는 전국 인구 특성을 분석하기 위해 실시하는 총조사로 5년에 한 번씩 진행된다.

올해 인구주택총조사에서는 변화한 사회상을 반영해 반려동물, 1인 가구 사유, 활동 제약 돌봄 등 새로운 조사 항목도 추가됐다.

강신욱 통계청장은 "인구주택총조사는 감염병의 위험 속에서 사회현상을 정확하게 파악하기 위한 기초가 된다"며 "코로나19 상황에서 국민이 안전하게 조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윤수지 기자 park@newsfinder.co.kr

<저작권자 © 뉴스파인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