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노무현·문재인의 남자 정순균 전 국정홍보처장, 민주당 서울 강남구청장 경선 후보로 확정

기사승인 2018.05.14  16:40:54

공유
default_news_ad1

- "강남 지방정권 교체로 진정한 정권교체에 힘 보탤 것"

[뉴스파인더 김태일 기자] 노무현·문재인의 남자 정순균 전 국정홍보처장이 오늘(14일)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 의결을 통해 국민촛불염원으로 탄생한 문재인정부의 진정한 정권교체 완성을 실현시킬 더불어민주당 서울 강남구청장 당내 경선후보로 확정되어 본격적인 선거레이스에 나선다.

정순균 예비후보는 참여정부 대통령직 인수위 대변인, 국정홍보처장, 한국방송광고공사(kobaco) 사장을 역임한 검증된 인사로, 노무현 전 대통령의 국정철학과 이를 계승한 문재인정부와 민주당의 가치를 그 누구보다 잘 이해하고 있는 민주당 적통으로 꼽힌다.

특히 이번 19대 대선 문재인 후보 언론고문을 맡아 김정숙 여사와 함께 호남에 상주하며 호남 지지층 결집에 큰 활약을 하는 등 문재인 대통령 당선에 큰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에 많은 강남 당원들과 당 안팎의 인사들은 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을 지낸 자유한국당 후보와 서울고등법원 판사 출신인 바른미래당 후보에 맞설 수 있는 ‘강남 필승카드’로 정순균 예비후보를 거론하며 지지세 확산에 나섰다.

정순균 예비후보는 “문재인정부 성공의 척도인 이번 지방선거에서 압도적인 승리로 강남을 변화시켜달라는 강남 당원들과 구민들의 권유를 받고 고심 끝에 출마를 결심했다” 며, “정정당당하게 당내 경선을 치러 강남에서 지방선거 사상 첫 민주당 구청장 시대를 열겠다”고 말했다.

정 예비후보는 “언론인과 정무직 공무원, 공기업 CEO 출신으로서의 경험과 전문성을 살려 더 안전하고. 더 깨끗하고, 더 살기 좋은 강남을 만들어 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서울 강남구청장 후보를 뽑을 당내경선은 기존의 김명신, 여선웅 예비후보와 정순균 예비후보를 포함한 3인 경선으로 치러진다.

<정순균(鄭順均)강남구청장 예비후보 프로필>
*생년월일: 1951년 10월 25일
*출 생 지: 전남 순천
*학력사항:
-1964년 서울전곡초등학교 졸(초등 4년 때 서울 이사)
-1967년 고입자격 검정고시
-1968∼1970년 서울 경희고등학교
-1971∼1978년 고려대학교 정치외교학과
-2003∼2006 경희대 언론정보대학원 (언론학석사)
*주요 경력사항
-1978.10∼2001.11 중앙일보 기자 사회부,정치부 차장 수도권,체육부장 편집부국장 편집위원
-2002.5∼2002.12 민주당 노무현 대통령 후보 언론특보
-2002.12∼2003.2 16대 대통력직 인수위원회 인수위원 겸 대변인
-2003.3∼2004.3 국정홍보처 차장
-2004.3∼2005.5 국정홍보처 처장
-2005.9∼2006.5 경희대 아태국제대학원 초빙교수
-2006.5∼2008.4 한국방송광고공사(KOBACO) 사장
-2012.3∼2012.10 문재인 대통령 경선후보 언론특보단장
-2017.3∼2017.5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통령후보 언론고문

김태일 기자 saltdoll@newsfinder.co.kr

<저작권자 © 뉴스파인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