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건국대학교, 제2회 한-중-호주 스타트업 연합 데모데이 개최

기사승인 2018.09.10  07:28:08

공유
default_news_ad1

[윤수지 기자] 건국대학교(총장 민상기)는 지난 8월 30일 중국 텐진 중강그룹 이노베이션 센터에서 '[PRIME] 제2회 한-중-호주 스타트업 연합 데모데이'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건국대학교는 2017년 11월 중국 국유기업인 중강그룹에서 운영하는 중강 이노베이션 센터와 ‘학생 창업기업 지원 상호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한 바 있다. '한-중-호주 스타트업 연합 데모데이'는 이에 따른 한-중 학생 창업기업 교류의 일환으로 2년 째 진행되고 있는 건국대학교의 학생 창업기업 해외 진출 지원 프로그램이다.

지난해의 경우 건국대학교 학생창업기업 6팀과 인민대학교 학생창업기업 5팀이 참여해 ‘제1회 한-중 스타트업 연합 데모데이’가 개최되었고, 건국대학교 학생 창업기업인 주식회사 라이크어로컬(대표자 현성준, 국제무역학과 11)이 데모데이 우승자에게 주어지는 혜택으로 중강그룹 이노베이션 센터에 외국인 학생 창업기업으로는 최초로 입주해 중국 국유기업과의 합작법인 설립을 완료한 바 있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데모데이는 한국, 중국 뿐만 아니라 에디스코완대학교 등 호주 대학교 관계자까지 참여해 참가규모 및 대상 국가를 확대했으며, 건국대학교 재학생 학생 창업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 지원을 위한 PRIME 사업의 일환으로 운영되었다.

이 날 데모데이는 현지 주요 벤처캐피탈, 액셀러레이터, 엔젤투자자, 한국, 중국, 호주 대학 내 창업 지원 관계자 등 8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으며, 데모데이 본선에는 건국대학교 학생 창업팀 K-Ventures(크리에이터들을 이용한 영상광고 공모전 플랫폼), 재미를버는사람들(온라인 바이럴 영상 제작 및 광고대행 서비스), 인솔루션(발의 건강상태에 따라 보조도구를 끼울 수 있는 맞춤형 깔창), LIGHT美(빛으로 기상정보를 알려주는 IoT 무드등), 미텔바(기능성 음료 개발) 5팀을 포함해 총 11개의 (예비)창업팀이 데모데이 본선에 참가했다.

특히 본 행사가 2년 째 이어질 수 있도록 MOU 체결 단계부터 주도적 역할을 담당한 장본인이자 중국 현지에서 성공적으로 창업 활동을 영위하고 있는 선배 창업가 김희수 대표(중강그룹 인큐베이팅 센터 조인트 파트너, 트레져헌터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대표, 중국 롱이홍 왕홍 아카데미 대표)와 주식회사 라이크어로컬 현성준 대표는 바쁜 스케쥴 속에서도 데모데이 진행 전 과정을 함께하며 후배 창업가들을 위한 조언과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데모데이가 종료된 후 연이어 진행된 네트워킹 파티에는 학생 창업팀, 중강그룹 이노베이션 센터 관계자, 북경사범대학·에디스코완대학 등 대학 창업 지원 관계자를 비롯해 각국의 스타트업 관계자들이 함께 글로벌 스타트업 동향에 대해 공유하고 학생 창업 교류 활성화 방안에 대해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박기영 취창업전략처장은 “창업 초기 단계부터 해외 시장 진출을 희망하는 학생 창업기업에 대한 체계적 지원을 통해 본교 출신의 글로벌 스타 창업기업을 육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윤수지 기자 park@newsfinder.co.kr

<저작권자 © 뉴스파인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