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안산서 홍역 확진 1명 늘어..."감염자 입원한 병원의 환자"

기사승인 2019.02.05  14:16:42

공유
default_news_ad1

- 경기도, 추가 확진자 감염경로 역학조사 중

[정우현 기자] 경기 안산에서 홍역 감염 확진자가 1명 추가로 발생했다.

5일 경기도에 따르면 지난 4일 밤 안산에서 A(30·여)씨가 홍역에 걸린 것으로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기존 감염자가 입원한 의료기관에 입원해 있던 환자로 파악됐다.

안산지역(안산·시흥)에서는 지난 2일 기존 감염자의 아들(3), 기존 환자와 접촉한 간호사(25·여) 등 2명이 홍역 환진 판정을 받는 등 홍역 환자가 18명으로 늘었다.

화성, 부천, 김포 등지에서도 각각 1명씩 발생한 홍역 환자를 합치면 현재까지 확인된 올해 도내 홍역 환자는 모두 21명이다.

안산지역 환자 중 3명은 입원, 3명은 자택 격리 중이며, 12명은 퇴원했다.

경기도는 현재 홍역 확진자와 접촉한 3천356명을 감시·관리 중이며, 지금까지 7천523명에게 예방 접종을 했다.

도는 추가 확진자의 감염원과 감염경로 등 역학조사를 하고 있다.

정우현 기자 webmaster@newsfinder.co.kr

<저작권자 © 뉴스파인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