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美 20대 남성 전자담배 피우다 폭발해 사망

기사승인 2019.02.06  20:23:22

공유
default_news_ad1

[윤호 기자] 미국에서 20대 남성이 전자담배를 피우다 폭발 사고로 사망했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다.

CNN 방송은 5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타런트 카운티 검시소는 윌리엄 브라운이라는 이름의 24세 남성이 전자담배 폭발에 따른 경동맥 파열로 지난달 29일 숨졌다고 보도했다.

이 남성은 지난달 27일 전자담배 가게 주차장에서 사고를 당했으며 병원으로 옮겼으나 이틀 만에 사망했다.

검시소는 "사인은 뇌경색과 탈장인데, 엑스레이 촬영 결과 전자담배 장치의 파편이 목 부위에 박힌 것을 확인했다"라고 말했다.

전자담배 가게 측은 폭발 직후 응급차를 불렀다면서 숨진 남성이 전자담배를 어떻게 피우는지 도와달라고 한 적은 있지만 매장에서 전자담배를 사지는 않았다고 현지 방송에 말했다.

미국에서 전자담배 폭발 사고는 2009~2016년 195차례 보고됐으나 사망 사고는 매우 드물다. 지난해 5월 플로리다주 세인트 피터즈버그에서 전자담배 폭발에 따른 사망 사고가 보고된 적이 있다.

윤호 기자 jose@newsfinder.co.kr

<저작권자 © 뉴스파인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