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경남 김해서 H5N9형 조류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검출

기사승인 2019.12.14  19:53:31

공유
default_news_ad1

[윤수지 기자] 경남 김해에서 야생 조류 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검출돼 당국이 병원성 확인에 나섰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지난 10일 경남 김해 진영읍 화포천 일대에서 채집한 야생조류 분변 시료를 분석한 결과 H5N9형 조류 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14일 밝혔다.

경남에서 H5형 조류 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검출된 것은 올해 들어 세 번째다.

환경과학원은 낙동강유역환경청과 함께 검출지점 반경 10㎞ 내에서 야생 조류 분변과 폐사체 예찰을 강화하고 농림축산검역본부, 해당 지방자치단체에 바이러스 검출 사실을 통보했다.

정원화 환경과학원 생물안전연구팀장은 "해당 바이러스가 고병원성인지 확인하는 데에 1∼2일 정도 걸릴 것"이라고 밝혔다.

윤수지 기자 park@newsfinder.co.kr

<저작권자 © 뉴스파인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