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인천 계양구서 40대 부동산 중개업자 코로나19 확진

기사승인 2020.05.30  16:19:37

공유
default_news_ad1

[소지형 기자] 인천에서 부동산 중개업을 하는 40대 여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30일 인천시에 따르면 계양구에서 부동산 중개소를 운영하는 지역 주민 A(49·여)씨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28일 인후통과 기침 증상을 호소하며 계양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체 검사를 받았으며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아 병원으로 이송됐다.

방역 당국은 A씨와 접촉한 가족 3명을 자가격리 조치하고 검체 검사를 하고 있다. 또 역학조사를 하며 앞서 확진자가 3명 발생한 계양구 다른 부동산 중개소와의 연관성 여부 등을 확인하고 있다.

이로써 이날 오후 3시 13분 기준 인천지역 코로나19 전체 확진자는 206명으로 늘어났다.

소지형 기자 data@newsfinder.co.kr

<저작권자 © 뉴스파인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